케인 없는 토트넘. 손흥민의 새로운 칭호.현지매체의 강렬한 표현 '토트넘의 에이스(ACE)'

류동혁 기자

기사입력 2023-07-27 14:46:1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