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왜 계속 따라와!' 맨유 '5500만 파운드 스타' 프로 사인 사냥꾼에 분노 폭발

김가을 기자

기사입력 2023-07-16 00:47:0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