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네가 차라고!" 과르디올라 분노 폭발, '괴물 공격수' 향한 답답한 마음

김가을 기자

기사입력 2023-05-07 19:03 | 최종수정 2023-05-07 20:2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