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동료 폭행' 마네, 선수단 앞에서 '남자답게' 사과했다, 투헬 "난 마네의 변호인" 적극 옹호

윤진만 기자

기사입력 2023-04-15 00:24:3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