바야흐로 미토마 전성시대…EPL 7호골로 가가와·오카자키 넘어 日 최다골 수립

윤진만 기자

기사입력 2023-04-02 08:15:0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