벨링엄, 첼시-PSG는 일찌감치 지웠다...행선지가 좁혀진다

김용 기자

기사입력 2023-02-10 09:07:0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