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뻤다, 욕했다, 다시 흥분...이변의 월드컵에 日 냄비가 들끓는다

김용 기자

기사입력 2022-12-02 10:05:5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