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K리그 유스 챔피언십]'강원의 미래가 쑥쑥' 준프로 1호 박기현X조현태 '찐친 케미'

김가을 기자

기사입력 2022-07-23 17:39 | 최종수정 2022-07-23 17:4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