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추억은 방울방울' 베일과 10년 전 사진 찍은 어린이 스칼렛, 지금은 토트넘 최고 유망주

이원만 기자

기사입력 2021-03-11 12:4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