부상 데미지 없었다. 손흥민 가치 8000만 유로 유지

이원만 기자

기사입력 2020-03-11 20:5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