우라와, 세레소 오사카 김진현 영입 시도

박상경 기자

기사입력 2011-10-17 10:22:2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