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잘사는 건 조상 덕" 지상렬 '종두법 도입' 지석영 후손이었다

김소희 기자

기사입력 2024-06-13 12:02 | 최종수정 2024-06-13 12:0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