녹화 중 손절 사태..이창섭·김구라 “예원, 극 내향 성격 못 참겠다” (도망쳐)

박아람 기자

기사입력 2024-02-19 11:0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