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재혼에 대한 마음의 문 닫혔다". '전 부인 간통죄' 강남길, '이혼 23년' 지났어도 홀로 지내

이정혁 기자

기사입력 2023-11-20 21:38:1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