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현무, '月 1천2백만 원 급여' 히밥 회사 입성? 태세 전환 '맞장구' ('사당귀')

이지현 기자

기사입력 2023-10-08 14:30:0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