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곡성-곤지암을 보라'...지자체 '치악산' 우려가 기우인 이유 [SC이슈]

이지현 기자

기사입력 2023-08-25 11:33:0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