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제2회BSA] '수리남' 하정우X'안나' 수지 주연상 영예 "두렵고 욕심났다"

조지영 기자

기사입력 2023-07-19 22:21:1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