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내가 죽인 거나 다름없다"…중견배우 서우림, 子 극단적 선택에 자책('특종세상')

고재완 기자

기사입력 2023-06-09 06:25:38