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페스티벌 대신 '밤의공원' 올인" 최정훈, 김창완→이동휘 지원사격

백지은 기자

기사입력 2023-05-12 17:0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