강유미, '뼈말라' 꼬집는 '절식좌' 풍자…파스타 한 가닥에 "배불러"

이우주 기자

기사입력 2023-04-22 09:38:4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