신세경, '20살 장원영' 부럽지 않은 인형몸매 "감탄할 구멍도 없어"

이지현 기자

기사입력 2023-02-11 07:50:3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