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혼 후 새 여친 사귄 최고기, 혼자 키우는 딸에 "머릿결 뿌셔줌"

김수현 기자

기사입력 2023-02-08 13:31:1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