송지아 "마지막 16살 실컷 즐기기"…'골프선수'하기 아까운 비주얼

이지현 기자

기사입력 2022-12-04 22:10:08