50세 고소영, 이게 바로 '숨막히는 아름다움'!! 얼마나 '극한관리'를 했으면…

이정혁 기자

기사입력 2022-01-16 09:23 | 최종수정 2022-01-16 09:2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