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드래곤, 35살 된 첫날 "복 받으세요"…화려한 패션은 여전히 아이돌

이지현 기자

기사입력 2022-01-01 20:55 | 최종수정 2022-01-01 20:5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