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비스' 김호영 "절친 비가 '드디어 너의 시대'라고 축하했다"

이지현 기자

기사입력 2018-02-06 20:50:0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