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현우 형 지현수 "연락 두절 아냐…둘의 관계는 당사자들에 맡겨야"

김표향 기자

기사입력 2012-06-11 10:4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