진미령 깜짝고백 "아버지가 북파공작원, 배게 밑에 칼을…"

고재완 기자

기사입력 2011-06-20 14:50:4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