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장우, 내가 한국의 제임스 딘이다.

박종권 기자

기사입력 2011-06-17 10:22 | 최종수정 2011-06-17 10:2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