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세상은 냉정했다. 농구가 더 그리웠다" LG 정인덕의 좌충우돌 제2의 농구인생

류동혁 기자

기사입력 2023-02-09 11:30:0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