현장 경고 있었는데… '최악의 시나리오' KBL, 코로나19 직격탄에 선수단 멘붕

김가을 기자

기사입력 2020-03-01 11:5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