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초 400번째 선발 등판 금자탑 세운 양현종. 그러나 통한의 솔로포에 패전 위기[잠실 현장]

권인하 기자

기사입력 2024-07-10 20:11 | 최종수정 2024-07-10 20:2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