6393억 원투펀치 다 쓰러진 다저스, 크로셰 트레이드 명분 쌓였다...당사자 "모든 팀을 위해 던지라고 들었다"

노재형 기자

기사입력 2024-07-10 18:0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