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KBO 최초 5만 안타'의 위엄, '최다' 박한이-이승엽 넘을 현역 안타제조기가 있다

정현석 기자

기사입력 2024-06-19 11:1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