벤클에 묻힌 인생 경기, 김경문은 보고 있었다 "한화의 새 1번타자"

나유리 기자

기사입력 2024-06-07 12:1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