어서와, KBO리그에…'MVP 경력' 선배 외인, '신입'에게 첫 타석부터 홈런 신고식

이종서 기자

기사입력 2024-06-05 18:58