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현수 나성범을 키운 '달의 촉'…이번에는 '6년 차' 외야수 찍었다

이종서 기자

기사입력 2024-06-05 10:1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