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젊고 좋은 투수 많다"…돌아온 896승 감독, 첫 테이프 '전체 1순위' 신인이 끊는다

이종서 기자

기사입력 2024-06-04 14:4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