경험과 카리스마 vs 현장 감각...무엇이 김경문 감독과 한화를 지배할까

김용 기자

기사입력 2024-06-02 17:5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