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어깨 부여잡고 교체된 핵심 타자' SSG 천만다행, 최정 이상 없다

나유리 기자

기사입력 2024-05-28 13:45 | 최종수정 2024-05-28 15:1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