부산 간 김도영, 우상 김주찬의 사인볼 부탁에 '황송' 그 자체[부산 스케치]

정재근 기자

기사입력 2024-05-21 18:1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