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후배들 볼 면목이 없었다" 홀쭉해진 나스타의 고백, 이제 단 하나의 목표를 향해 달린다[광주 인터뷰]

박상경 기자

기사입력 2024-05-16 06:4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