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미안해, 다음에는 승리 꼭 지켜줄게" 2G 연속 승리 날아간 19세 루키…"제 탓이죠" 부족함을 바라봤다

이종서 기자

기사입력 2024-04-24 09:2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