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승부 보겠다" 선언, '챔피언 상대'로 기회가 왔다…17승 에이스 명성 되찾을까

이종서 기자

기사입력 2024-04-13 10:3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