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어려운 상황에서 좋은 역할"…트레이드 이유 있었다, 이적생이 만든 짜릿 승리

이종서 기자

기사입력 2024-04-02 23:0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