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말도 많고, 탈도 많았던' 격동의 FA 시장 마감...승자는 안치홍이었다

김용 기자

기사입력 2024-01-26 23:12 | 최종수정 2024-01-27 06:3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