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년 450만달러 투수가 필승조만 해도 '대박'...고우석, 마무리 욕심 일단 버리자

김용 기자

기사입력 2024-01-08 12:1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