불안한 예감 현실로…안치홍 떠난 빈자리는? 롯데 2루 무한경쟁 [SC포커스]

김영록 기자

기사입력 2023-11-21 10:51:5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