163.3㎞ 강속구 영건만 바라본다, LAD "커쇼 충격 벗고 광탈 막아라"

노재형 기자

기사입력 2023-10-09 21:04:2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