허벅지 강타한 파울타구에 레이저 눈빛 '찌릿'→'절친' 애틋한 손길에 사르르 녹아내린 안방마님의 미소

허상욱 기자

기사입력 2023-10-04 13:50:31